메뉴

GOOD NEWS

용산성당 검색
메뉴

검색

검색 닫기

검색

오늘의미사 (녹) 2020년 9월 27일 (일)연중 제26주일 (이민의 날)맏아들은 생각을 바꾸어 일하러 갔다. 세리와 창녀들이 너희보다 먼저 하느님의 나라에 들어간다.
공지사항
용마루 골 소식155호

109 용산성당 [yongsan] 2003-01-29

♥ 지났지만 지난 1월28일은 주임 강신부님께서 예수님의 부르심을 받아 사제서품 후 신부님이 되신 날입니다. 진정한 성공은 한 뙈기의 땅을 가꾸든 사회환경을 개선하든 자기가 태어나기 전보다 세상을 조금이라도 살기 좋은 것으로 만들어 놓고 떠나는 것이라는데 용산본당을 예수님을 만나며 기도하기 좋은 곳으로 만들어 놓으신 우리 신부님을 위하여 이 글 보시는 즉시 화살기도 부탁드립니다.1♥

     사회 사목 소식

1.세무상담 * 쉽니다

2무료치과상담                        *일시: 2월5일 (수요일)10:00-12:00

*어려우신 분들은 언제든지 상담환영

     

    ♠알고 싶어요!

 

 평소 무심히 지나쳤거나 알쏭달쏭했던  교리, 다시 알고 싶은 교리 상식을 알려드리는 난을 만들었습니다.  교리 책 밖의 교리 이야기도 실려드릴 예정이니 궁금한 전례사항이나 알고  싶은 내용 연락 주시면 성심 성의껏 알아내 다음 호 용마루에 답을 실려드리겠습니다.

 

 

⊙미사 시간 중에 왜 이마.입술, 가슴에 십자 표시를 하나요?

이마에 십자 표시를 하는 건 예수님의 말씀을 머리로 깊이 생각하자는 의미이고, 입술은 말씀을 이웃에게 전한다는 의미, 그리고 가슴에 긋는 것은 마음속 깊이 새긴다는 것을 의미한답니다.

 

⊙ 본당 성직자 묘지에 누워 계신

       이 주일에 찾아 인사 드릴 신부님

     ♠장선홍 (라우렌시오)신부님

 1914 신의주 출생 1950 신품

 1958.10.14 선종 (43세)

   ♠짧은 글 긴 여운 ♠

 어느 자매님이 이런 이야길 들려주셨습니다.  걱정했던 아이의 대학시험을 무사히 치루고 나니 남편이 수고했다면 아내인 자기한데 해외여행을 권했답니다.

혼자 가는 여행이 좀 두렵기는 했지만 어자피 인생은 혼자가는 길이려니 하고 떠나기로 마음먹게 되더 랍니다.

 여행출발 일이 되어 긴장과 설레는 마음으로 인천공항에 도착을 했지만 출행시간도 많이 남아 있었고 그제야 배가 고픔을 느껴 맛 동산 한 봉지를 사들고 의자에 앉아 먹으려는데 옆에 허름하게 생긴 남자가 와 과자봉지를 뜯더랍니다.  심히 불쾌한 마음이 들었지만 여행을 망치고 싶지 않아 함께 아무 말 없이 과자를 먹었다고 합니다.  마지막 한 개가 남아있는데 어쩌나 봤더니 남자는 그 과자를 들고 반으로 딱 나눠 자기한테 주고 남은 반은 남자가 먹더랍니다.   좀 불쾌하고 기가 막혀다고 했습니다.  기내에서 감정을 정리하며 묵주기도를 드려야지 하고 가방을 여는 순간 가방 안에는 맛동산 봉지가 고스란히 들어있더랍니다.

 자신의 과자인줄 알고 남이 빼았아 먹는 줄 알았던 과자는 그 허수룩한 남자의 과자 였던 것 이였습니다.  모둔 일이 주인 예수님 것인데 교회 일이나 내게 맡겨진 일들이  다른 사람을 대신하고, 내가 희생한다는 착각을 하며 우리가 주객전도된 삶을 살아가는 것이 아닌지 모르겠습니다.


0 586 0

추천  0 반대  0

TAG

페이스북 트위터 핀터레스트 구글플러스

Comments *로그인후 등록 가능합니다.

0 / 500

이미지첨부 등록

더보기
리스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