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GOOD NEWS

중계동성당 검색
메뉴

검색

검색 닫기

검색

오늘의미사 (녹) 2020년 2월 24일 (월)연중 제7주간 월요일주님, 저는 믿습니다. 믿음이 없는 저를 도와주십시오.
중계동성당 게시판
차동엽 신부님의「뿌리 깊은 희망」 신간 안내

8312 임지혜 [ice5n] 2009-03-31

차동엽 신부님의「뿌리 깊은 희망」 신간 안내

 

희망만이 희망입니다!

‘뿌리깊은’ 희망을 붙잡으면, 시련의 태풍이 불어와도 끄떡없이 버틸 수 있습니다!

 

밀리언셀러 「무지개원리」저자 차동엽 신부님이 가슴으로부터 온 국민에게 보내는 응원가!!

 

<추천사>

Dream is nowhere 와 Dream is now here. 띄어쓰기 하나에 뜻은 정반대다. (중략) 이 책을 추천하는 이유는 저자의 통찰력이 늘 깨어있는 삶을 살기 원하는 모든 분들에게 희망의 검색엔진 역할을 해주기 때문이다.

-권대우(아시아경제신문∙이코노믹리뷰 회장)

 

「뿌리 깊은 희망」은 희망의 경전입니다. (중략) 이 책을 읽으며 저는 밑줄을 참 많이도 그었습니다. 그리고 수첩에 빼곡하게 옮겨 적곤 했습니다.

-도종환(시인)

 

이 책을 읽는 이는 여태 알면서도 몰랐던 희망의 다이나믹과 원천을 만나게 될 것이다. (중략) 나는 이 책을 당장 나의 아들들과 딸들에게 권할 것이다.

-배창모(서울상대 1.7 포럼회장, 전 한국증권업협회장)

 

어두운 방 안에 우두커니 혼자 있는 것처럼 느껴질 때, 누군가의 어깨에 기대어 하염없이 울고 싶을 때, 조심스레 이 책을 건네 드리고 싶습니다.

-이금희(방송인, 아침마당MC)

 

이 책은 우리가 희망을 어떻게 선택할 수 있는지를 매우 구체적으로 알려주고 있다. 특히 희망이 목숨 같은 시기에 시대적으로 강요된 절망감에 시달리는 오늘의 대학생들에게 이 책을 적극 권하고 싶다.

-조 벽(전 미시간공대 최우수 교수, 현 동국대 석좌교수)

 

전 지금 이 책 속에서 희망으로 사는 약도를 받아들고 정거장에 서 있습니다. 그리고 어린아이처럼 외쳐봅니다. ‘나랑 같이 갈 사람~ 여기 붙어라~^^’

-최유라(방송인, 지금은 라디오 시대 DJ)

 

문의전화: 031-985-5677 (위즈앤비즈)

 

 

 

 

 


0 528 0

추천  0 반대  0

TAG

페이스북 트위터 핀터레스트 구글플러스

Comments *로그인후 등록 가능합니다.

0 / 500

이미지첨부 등록

더보기
리스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