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GOOD NEWS

후암동성당 검색
메뉴

검색

검색 닫기

검색

오늘의미사 (녹) 2020년 9월 27일 (일)연중 제26주일 (이민의 날)맏아들은 생각을 바꾸어 일하러 갔다. 세리와 창녀들이 너희보다 먼저 하느님의 나라에 들어간다.
가톨릭 성가
    48.주 우리에게 사랑과 자유를
    1) 주 우리에게 사랑과 자유를 주시오며 병자와 가난한 자를 돌보아 주시도다

    2) 주 우리에게 사랑의 새 계명 주시오며 희생과 봉사하는 삶 친히 보여 주시네

    3) 주 우리에게 용서와 자비를 베푸시며 슬픔에 잠긴 자들을 품안에 안으소서

    후렴 : 평화의 주여 들어 주소서 간절한 기도 들어 주소서

    성가악보

    전례 : 연중

    형식 : 전례

    작곡 : Trad. Melody

    작사 : 김금자 역사

    페이스북 트위터 핀터레스트 구글플러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