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GOOD NEWS

독산1동성당 검색
메뉴

검색

검색 닫기

검색

오늘의미사 (녹) 2020년 7월 14일 (화)연중 제15주간 화요일심판 날에는 티로와 시돈과 소돔 땅이 너희보다 견디기 쉬울 것이다.
2020년 7월 14일 화요일
연중 제15주간 화요일
입당송
 시편 17(16),15 참조
   저는 의로움으로 당신 얼굴 뵈옵고, 당신 영광 드러날 때 흡족하리이다.
본기도
 하느님,
   길 잃은 사람들에게 진리의 빛을 비추시어
   올바른 길로 돌아오게 하시니
   그리스도를 주님으로 고백하는 모든 이가
   그 믿음에 어긋나는 것을 버리고 올바로 살아가게 하소서.
   성부와 성령과 …….
제1독서
 <너희가 믿지 않으면 정녕 서 있지 못하리라.>
  
   ▥ 이사야서의 말씀입니다. 7,1-9
   1 우찌야의 손자이며 요탐의 아들인 유다 임금 아하즈 시대에,
   아람 임금 르친과 르말야의 아들인 이스라엘 임금 페카가
   예루살렘을 치러 올라왔지만 정복하지는 못하였다.
   2 아람이 에프라임에 진주하였다는 소식이 다윗 왕실에 전해지자,
   숲의 나무들이 바람 앞에 떨듯 임금의 마음과 그 백성의 마음이 떨렸다.
   3 그러자 주님께서 이사야에게 말씀하셨다.
   “너는 네 아들 스아르 야숩과 함께
   ‘마전장이 밭’에 이르는 길가 윗저수지의 수로 끝으로 나가서
   아하즈를 만나, 4 그에게 말하여라.
  
   ‘진정하고 안심하여라, 두려워하지 마라.
   르친과 아람, 그리고 르말야의 아들이 격분을 터뜨린다 하여도
   이 둘은 타고 남아 연기만 나는 장작 끄트머리에 지나지 않으니
   네 마음이 약해지는 일이 없도록 하여라.
   5 아람이 에프라임과 르말야의 아들과 함께
   너를 해칠 계획을 꾸미고 말하였다.
   6 ′우리가 유다로 쳐 올라가 유다를 질겁하게 하고 우리 것으로 빼앗아
   그곳에다 타브알의 아들을 임금으로 세우자.′
   7 주 하느님께서 이렇게 말씀하셨다.
   ′그런 일은 이루어지지 않으리라. 그렇게 되지 않으리라.
   8 아람의 우두머리는 다마스쿠스요
   다마스쿠스의 우두머리는 르친이기 때문이다.
   이제 예순다섯 해만 있으면
   에프라임은 무너져 한 민족으로 남아 있지 못하리라.
   9 에프라임의 우두머리는 사마리아요
   사마리아의 우두머리는 르말야의 아들이기 때문이다.
   너희가 믿지 않으면 정녕 서 있지 못하리라.′’”
   주님의 말씀입니다.
  
   ◎ 하느님 감사합니다.
화답송
 시편 48(47),2-3ㄱㄴ.3ㄷㄹ-4.5-6.7-8(◎ 9ㅁ)
   ◎ 하느님이 그 도성을 영원히 굳히셨네.
   ○ 주님은 위대하시고, 드높이 찬양받으실 분, 우리 하느님의 도성, 당신의 거룩한 산에서. 아름답게 솟아오른 그 산은, 온 누리의 기쁨이라네. ◎
   ○ 북녘 끝 시온산은, 위대한 임금의 도읍이라네. 하느님은 그 궁궐 안에 계시며, 당신을 요새로 드러내신다. ◎
   ○ 보라, 임금들이 몰려와, 함께 들이쳤으나, 보자마자 질겁하고, 허둥지둥 달아났네. ◎
   ○ 해산하는 여인의 진통처럼, 공포가 그들을 덮쳤네, 타르시스의 배들을 들부수는 샛바람처럼. ◎
복음 환호송
 시편 95(94),7.8
   ◎ 알렐루야.
   ○ 오늘 너희는 주님 목소리에 귀를 기울여라. 너희 마음을 무디게 하지 마라.
   ◎ 알렐루야.
복음
 <심판 날에는 티로와 시돈과 소돔 땅이 너희보다 견디기 쉬울 것이다.>
  
   ✠ 마태오가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11,20-24
   20 그때에 예수님께서 당신이 기적을 가장 많이 일으키신 고을들을
   꾸짖기 시작하셨다.
   그들이 회개하지 않았기 때문이다.
   21 “불행하여라, 너 코라진아! 불행하여라, 너 벳사이다야!
   너희에게 일어난 기적들이 티로와 시돈에서 일어났더라면,
   그들은 벌써 자루옷을 입고 재를 뒤집어쓰고 회개하였을 것이다.
   22 그러니 내가 너희에게 말한다.
   심판 날에는 티로와 시돈이 너희보다 견디기 쉬울 것이다.
   23 그리고 너 카파르나움아, 네가 하늘까지 오를 성싶으냐?
   저승까지 떨어질 것이다.
   너에게 일어난 기적들이 소돔에서 일어났더라면,
   그 고을은 오늘까지 남아 있을 것이다.
   24 그러니 내가 너희에게 말한다.
   심판 날에는 소돔 땅이 너보다 견디기 쉬울 것이다.”
   주님의 말씀입니다.
   ◎ 그리스도님 찬미합니다.
   <강론 후 잠시 묵상한다>
예물기도
 주님,
   교회가 바치는 예물을 굽어보시고 받아들이시어
   주님을 믿는 이들에게 성덕을 더해 주소서.
   우리 주 …….
영성체송
 시편 84(83),4-5 참조
   주님 제단 곁에 참새도 집을 짓고, 제비도 둥지를 틀어 거기에 새끼를 치나이다. 만군의 주님, 저의 임금님, 저의 하느님! 행복하옵니다, 당신 집에 사는 이들! 그들은 영원토록 당신을 찬양하리이다.
  
   <또는>
  
   요한 6,56 참조
   주님이 말씀하신다. 내 살을 먹고 내 피를 마시는 사람은 내 안에 머무르고, 나도 그 사람 안에 머무르리라.
영성체 후 묵상
 <그리스도와 일치를 이루는 가운데 잠시 마음속으로 기도합시다.>
영성체 후 기도
 주님,
   거룩한 선물을 받고 비오니
   저희가 이 성찬의 신비에 자주 참여하여
   나날이 구원의 은혜를 누리게 하소서.
   우리 주 …….
오늘의 묵상
 예수님께서는 “당신이 기적을 가장 많이 일으키신 고을들”을 꾸짖으십니다. 코라진과 벳사이다 그리고 카파르나움은 모두 갈릴래아 호숫가에 있는 마을입니다. 카파르나움은 ‘예수님의 고을’이라고 표현될 정도로 예수님께서 많은 시간을 보내셨던 곳입니다. 코라진과 벳사이다 역시 카파르나움에서 북쪽으로 얼마 떨어지지 않은 고을들로, 지금도 그곳에는 무너진 마을의 흔적이 남아 있습니다.
  
   갈릴래아 호수 근처의 이 고을들은 오늘 복음에서 불행 선언의 대상이 됩니다. 그 이유는 간단합니다. 예수님께서 그곳에서 다른 곳보다 더 많은 기적을 일으키셨기 때문입니다. 기적은 예수님의 초자연적인 능력에 대한 표현이지만, 그 결과는 항상 예수님을 향합니다. 기적을 통하여 드러나는 것은 예수님께서 하느님의 아드님이시라는 사실입니다.
  
   예수님의 말씀대로라면 가장 많은 기적을 일으키신 이 고을의 사람들은 다른 사람들보다 예수님을 더 믿고 그분의 말씀을 따라야 하였지만 그러지 못하였습니다. 그들은 회개하지 않았습니다.
  
   사랑을 많이 받은 사람은 그만큼 많이 사랑해야 합니다. 큰 용서를 받은 사람도 그만큼 많이 용서해야 합니다. 하느님의 은총을 많이 받은 사람 역시 더욱 참된 신앙인으로 살도록 노력해야 합니다. 받는 것에만 익숙하고 베풂을 실천하지 못하는 사람은 감사한 마음을 가지기 어렵습니다. 더 좋은 것을, 더 큰 것을 받고자 애쓸 뿐입니다. 우리는 얼마만큼의 은총과 사랑을 받고 용서를 체험하였습니까?
   (허규 베네딕토 신부)
페이스북 트위터 핀터레스트 구글플러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