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GOOD NEWS

잠원동성당 검색
메뉴

검색

검색 닫기

검색

오늘의미사 (홍) 2020년 8월 14일 (금)성 막시밀리아노 마리아 콜베 사제 순교자 기념일모세는 너희의 마음이 완고하기 때문에 너희가 아내를 버리는 것을 허락하였다. 처음부터 그렇게 된 것은 아니다.
가톨릭 성가
    94.하늘은 이슬비처럼
    후렴 : 하늘은 이슬비처럼 의인을 내려다오

    1) 주여 분노 마옵시고 우리 죄악을 기억 마옵시며 주의 성읍 광야 되고 시온이 광야 되었으며 예루살렘 황폐하였고 주를 찬송하던 성전이 황무지가 되었나이다

    2) 주여 영혼이 때 묻고 생명 없는 가랑잎 같으므로 우리 죄악 바람처럼 우리를 몰아갔나이다 주 우리게 얼굴 숨기며 우리의 죄악에 분노를 우리게 발하시나이다

    3) 주께서 이르시기를 너희는 내 간택을 받았나니 나를 믿게 하였으며 나는 너희 주 천주라 나 외에는 구원자 없고 이 암흑에서 너희들을 능히 구할 자 없나니라

    4) 안심하여라 백성아 가련한 자들아 안심하여라 네 구원이 임하리라 나 너희 죄를 안개처럼 없애리니 두려워 말라 네 구세주는 이스라엘 거룩한 주님되리라

    성가악보

    전례 : 대림

    형식 : 그레고리오

    작곡 : 그레고리오성가

    작사 : 김광남 역사

    페이스북 트위터 핀터레스트 구글플러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