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GOOD NEWS

신수동성당 검색
메뉴

검색

검색 닫기

검색

오늘의미사 (자) 2020년 12월 2일 (수)대림 제1주간 수요일예수님께서 많은 병자를 고쳐 주시고 빵을 많게 하셨다.
가톨릭 성가
    5.찬미의 기도
    1) 저 동편 하늘 환히 밝아오고 새들은 깨어 노래 부른다. 저 풀잎에 찬 이슬 고요한 아침 다 함께 모여 경배드린다

    2) 어둔 밤 지나 찬란한 이 아침 나 삶의 그늘 벗어 나리라. 저 하늘은 드맑고 참 아름다워 잠깨면 기뻐 주와 만나리

    3) 시달린 이 몸 고달파서 쉴 때 나 눈을 감고 주를 뵙는다. 저 땅위의 참 기쁨 새롭게 솟아 나 주와 함께 길이 살리라

    성가악보

    전례 : 연중

    형식 : 전례

    작곡 : 서행자

    페이스북 트위터 핀터레스트 구글플러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