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GOOD NEWS

시흥4동성당 검색
메뉴

검색

검색 닫기

검색

오늘의미사 (녹) 2021년 7월 30일 (금)연중 제17주간 금요일저 사람은 목수의 아들이 아닌가? 그런데 저 사람이 어디서 저 모든 것을 얻었지?
가톨릭 성가
    472.주님 저 하늘 펼치시고
    1) 온갖 두려움과 모든 근심 저 멀리에 던져 버리오며 주님 아름다움 생각할 때 내 마음엔 큰 기쁨이 넘치네 주님은 저 하늘 펼치시고 태양과 바다 꽃 만드셨네 그러나 주님의 가장 귀한 선물은 생명과 사랑의 은혜

    2) 모든 슬픔과 모든 괴로움 내 주님께 모두 맡기오면 주님 사랑으로 온 세상은 더 아름답고 참 평안하여라. 어느 날 당신이 부르시면 나는 머나먼 길 떠나가리. 높은 산 계곡에 사랑의 내 주님을 소리높이 찬미하리.

    성가악보

    전례 : 연중

    형식 : 전례

    작곡 : Molino

    작사 : 김남조 역사

    페이스북 트위터 핀터레스트 구글플러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