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5월 19일 (목)
(백) 부활 제5주간 목요일 너희 기쁨이 충만하도록 너희는 내 사랑 안에 머물러라.

우리들의 묵상ㅣ체험 우리들의 묵상 ㅣ 신앙체험 ㅣ 묵주기도 통합게시판 입니다.

하느님께서 너를 찾아오신 때를 네가 알지 못하였기 때문이다.

스크랩 인쇄

최원석 [wsjesus] 쪽지 캡슐

2021-11-18 ㅣ No.151063

죄라는 것이 무엇일지 ? 나의 지식의 기반으로 신학적으로 혹은 철학적으로 규정 할수 없습니다. 공부를 않했고 또한 그쪽으로 관심이 없습니다. 그러면 우리 평범한 평신도로서 죄라는 것이 무엇인가 ? 그것은 주님을 모르고 행동하는 것이라고 봅니다.

 

주님을 모른다는 것은 말씀을 접하기를 거부하고 나 하고 싶은데로 살아가는 것, 이것이 죄라고 봅니다. 그래서 자신이 망하는 것을 모르면서 망하고 지옥으로 가는 것 같습니다. 지옥이라는 것이 주님이 없는 상태? 이것이 지옥일것입니다. 오늘 복음에서 말씀하시는 것이 예루살렘이 망하는 것을 말씀하시는 것 같은데요 그런데 그 망하는 원인이 주님을 알아보지 못하기에 종국은 망하는 것을 말씀하시는 것 같습니다.

 

주님은 마주하고 살아간다는 것은 빛을 향해 가는 것이고 결국은 광명으로 가는 것입니다. 주님을 부인하는 것이 결국은 멸망으로 가는 지름길입니다. 우리도 항상 주님을 향해 앞으로 나아가야겠습니다. 그것이 구원입니다. 아멘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471 1

추천 반대(0) 신고

 

페이스북 트위터 핀터레스트 구글플러스

Comments
Total0
※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0/500)

  • ※ 로그인 후 등록 가능합니다.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