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5월 19일 (목)
(백) 부활 제5주간 목요일 너희 기쁨이 충만하도록 너희는 내 사랑 안에 머물러라.

우리들의 묵상ㅣ체험 우리들의 묵상 ㅣ 신앙체험 ㅣ 묵주기도 통합게시판 입니다.

예수님께서 많은 병자를 고쳐 주시고 빵을 많게 하셨다.

스크랩 인쇄

주병순 [miser0018] 쪽지 캡슐

2021-12-01 ㅣ No.151328

 

 

대림 제1주간 수요일

2021년 12월 1일 (자)

 

☆ 대림 시기

 

♤ 말씀의 초대

이사야 예언자는, 만군의 주님께서 이 산 위에서 모든 민족들을

위하여 잔치를 베푸시리라고 한다(제1독서).

예수님께서는 산에 오르시어 많은 병자를 고쳐 주시고 광야에서

군중을 배불리 먹이신다(복음). 

 

복음 환호송

◎ 알렐루야.
○ 보라, 당신 백성 구원하러 주님이 오시리니 주님을 맞이하러

    달려가는 이는 복되어라.
◎ 알렐루야.

 

복음 <예수님께서 많은 병자를 고쳐 주시고 빵을 많게 하셨다.>
✠ 마태오가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15,29-37
    그때에 29 예수님께서는 갈릴래아 호숫가로 가셨다.
그리고 산에 오르시어 거기에 자리를 잡고 앉으셨다. 30 그러자

많은 군중이 다리저는 이들과 눈먼 이들과 다른 불구자들과 말

못하는 이들, 그리고 또 다른 많은 이들을 데리고 예수님께 다가

왔다.

그들을 그분 발치에 데려다 놓자 예수님께서는 그들을 고쳐 주

셨다. 31 그리하여 말못하는 이들이 말을 하고 불구자들이 온전

해지고 다리저는 이들이 제대로 걸으며 눈먼 이들이 보게 되자,

군중이 이를 보고 놀라 이스라엘의 하느님을 찬양하였다.
32 예수님께서 제자들을 가까이 불러 이르셨다.

“저 군중이 가엾구나. 벌써 사흘 동안이나 내 곁에 머물렀는데

먹을 것이 없으니 말이다. 길에서 쓰러질지도 모르니 그들을 굶

겨서 돌려보내고 싶지 않다.”
33 제자들이 예수님께 “이 광야에서 이렇게 많은 군중을 배불리

먹일 만한 빵을 어디서 구하겠습니까?” 하고 말하였다.
34 예수님께서 “너희에게 빵이 몇 개나 있느냐?” 하시자, 그들이 

“일곱 개가 있고 물고기도 조금 있습니다.” 하고 대답하였다.
35 예수님께서는 군중에게 땅에 앉으라고 분부하셨다.

36 그리고 빵 일곱 개와 물고기들을 손에 들고 감사를 드리신 다

음  떼어 제자들에게 주시니, 제자들이 군중에게 나누어 주었다.

37 사람들은 모두 배불리 먹었다. 그리고 남은 조각을 모았더니

일곱 바구니에 가득 찼다.
  주님의 말씀입니다. ◎ 그리스도님 찬미합니다.

( 매일미사 )

 

† 찬미 예수님 !

 

주님 사랑의 말씀

은총의 영원한

생명수

생명 불꽃이 온 세상에......

 

온 우주에 가득한 하느님 사랑 ! 6021

 

첫눈 소녀 !

 

하느님

은총

 

오늘

오는

 

순백

첫눈

 

동무한 

소녀

 

예수님

성심

 

따뜻한

사랑

 

성모님

성심

 

포근한

자애 

 

마리

골드

 

한아름

안기니

 

온누리

곳곳

 

꽃송이

눈송이

 

모든

피조물

 

품에

전하는

 

평화

행복

 

기쁨의

발걸음 고이 내딛게 하시옵나이다 ...... ^^♪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521 1

추천 반대(0) 신고

 

페이스북 트위터 핀터레스트 구글플러스

Comments
Total0
※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0/500)

  • ※ 로그인 후 등록 가능합니다.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