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8월 13일 (토)
(녹) 연중 제19주간 토요일 어린이들이 나에게 오는 것을 막지 마라. 사실 하늘 나라는 이 어린이들과 같은 사람들의 것이다.

우리들의 묵상ㅣ체험 우리들의 묵상 ㅣ 신앙체험 ㅣ 묵주기도 통합게시판 입니다.

빠다킹 신부와 새벽을 열며(2022.06.16)

스크랩 인쇄

김중애 [ji5321] 쪽지 캡슐

2022-06-16 ㅣ No.155719

 

2022년 6월 16일

연중 제11주간 목요일

복음 마태 6,7-15

그때에 예수님께서

제자들에게 말씀하셨다.

7 “너희는 기도할 때에

다른 민족 사람들처럼

빈말을 되풀이하지 마라.

그들은 말을 많이 해야

들어 주시는 줄로 생각한다.

그러니 그들을 닮지 마라.

너희 아버지께서는

너희가 청하기도 전에

무엇이 필요한지 알고 계신다.

그러므로 너희는

이렇게 기도하여라.

하늘에 계신 저희 아버지,

아버지의 이름을 거룩히 드러내시며

10 아버지의 나라가 오게 하시며

아버지의 뜻이 하늘에서와 같이

땅에서도 이루어지게 하소서.

11 오늘 저희에게 일용할 양식을 주시고

12 저희에게 잘못한 이를

저희도 용서하였듯이

저희 잘못을 용서하시고

13 저희를 유혹에 빠지지 않게 하시고,

저희를 악에서 구하소서.’

14 너희가 다른 사람들의

허물을 용서하면,

하늘의 너희 아버지께서도

너희를 용서하실 것이다.

15 그러나 너희가 다른 사람들을

용서하지 않으면,

아버지께서도 너희의 허물을

용서하지 않으실 것이다.” 

일본 마쓰시다 전기의 창업자이자,

경영의 신으로 불리는 마쓰시다

고노스케는 신입사원 면접 때

반드시 이러한 질문을 했다고 합니다.

당신의 인생은 지금까지

운이 좋았다고 생각하십니까?”

이 질문은 합격 당락이 결정되는

아주 중요한 문제였다고 합니다.

그래서 어떻게 대답하는가에

더욱더 신중해야 했습니다.

여러분이 이런 질문을 듣는다면

어떻게 대답하시겠습니까?

마쓰시다 고노스케는 이 질문에

아무리 우수한 사람이라도

운이 좋지 않다고 말하는 사람을

절대로 뽑지 않았습니다.

그렇다면 실력보다

운을 믿는 것일까요?

그것은 아니었습니다.

운이 좋았다라고 말하는 사람은

주변 사람에 대해 늘 감사의 마음을

가지고 있기 때문입니다.

이렇게 감사의 마음을 가진

겸손한 사람만이 좋은 인재가

될 수 있다는 그의 철학이었습니다.

자기 노력만으로 이 세상을

온전하게 잘 살 수가 있을까요?

그렇지 않습니다.

함께 살 수밖에 없는 세상이고,

그래서 주변 사람에게 감사의

마음을 품을 수밖에 없습니다.

그러나 운이 엄청나게 나쁜 사람이지만,

자신이 이렇게 노력해서 이만큼이라도

왔다고 말하는 사람은 감사하지 못합니다.

주변 사람을 자신의 경쟁 상대로만

바라보려 합니다.

회사로서는 어떤 사람이 필요할까요?

감사의 이유를 찾는 사람이

되어야 합니다사실 불행의

이유만 찾는 사람이 많습니다.

불평불만으로 세상에 혼자만

남게 됩니다공동체 안에서

중요한 역할을 할 수 없는 것은

너무나 당연합니다.

기도할 때 당시의 사람들은

빈말을 되풀이했다고 합니다.

뜻 없는 말을 계속 되뇌었던 것이지요.

그리고 기도를 길게 함으로써 하느님을

움직이게 할 수 있다고 생각했습니다.

빈말을 되풀이하는 기도와

많은 말을 하는 기도 등은

다른 민족 사람들이 하는 기도이기에,

진정으로 하느님을 굳게 믿고 따르는

사람이 바쳐야 하는 기도로

주님의 기도를 가르쳐주십니다.

주님의 기도는 하느님 아버지께 대해

집중할 수 있게 합니다.

특히 하느님을 아버지라고 부를 수

있도록 하면서하느님이 멀리

계신 분이 아닌 우리 가까이에서

우리와 함께하시는 분임을

가르쳐주셨습니다또한 하느님의

영광이 드러내길 기도하면서,

그 영광 안에서 죄의 유혹에서

벗어나기를 기도합니다.

이렇게 하느님께서 가까이에 계십니다.

그래서 그분 안에서만 희망을 두고

열심히 살 수 있습니다.

전지전능하신 하느님과 함께하는

커다란 행운을 가지고 있는데,

무엇을 두려워해야 할까요?

감사의 마음을 가지면서

하느님과 함께하는 데 집중한다면,

지금의 자리에서 최선을 다하는

삶을 살 수 있습니다.

하느님과 함께하는 우리는

모두 운이 좋은 사람입니다.

오늘은 이렇게 행복하세요

가장 큰 행복은 우리가 누군가를 사랑하고

우리 자신이 누군가로부터 사랑받고 있다는

믿음에서 생겨난다(빅토르 위고)

(주님의 기도)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1,359 1

추천 반대(0) 신고

 

페이스북 트위터 핀터레스트 구글플러스

Comments
Total0
※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0/500)

  • ※ 로그인 후 등록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등록일 작성자
155721 마르코복음 단상/아침을 여는 3분 피정/4|1| 2022-06-16 김중애
155720 아름다움이 함께 했으면...|1| 2022-06-16 김중애
155719 빠다킹 신부와 새벽을 열며(2022.06.16)|1| 2022-06-16 김중애
155718 매일미사/2022년 6월 16일[(녹) 연중 제11주간 목요일]|1| 2022-06-16 김중애
155717 너희는 이렇게 기도하여라.|2| 2022-06-16 최원석

리스트